수원시, 빈집 실태 조사하고 정비계획 수립한다

Date:

빈집 300호 내년 상반기 정비계획 수립 후 본격 정비사업

수원시가 오랫동안 방치된 빈집의 실태를 조사하고, 정비계획을 수립한다.
실태 조사 대상은 1년 이상 상수도·전기요금이 부과되지 않은 빈집 추정 주택 300호다. 올해 말까지 현장 조사를 해 실제 빈집 여부를 확인한 후 빈집정보시스템에 등록한다.
실태 조사를 마치고,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내년 상반기까지 ‘빈집 정비 5개년 계획’을 수립한 후 빈집정비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정비 대상 빈집은 철거·리모델링 후 공공에서 활용하거나 안전조치 보조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보조금은 ‘철거 또는 리모델링 후 공공활용’ 최대 3000만 원,‘ 단순 철거’ 최대 2000만 원(자부담 10%),‘ 안전 조치’ 최대 600만 원이다. 빈집을 철거·리모델링 후 일정 기간 공공에서 활용하도록 제공하면 재산세를 감면 혜택을 준다.
수원시 관계자는“ 안전사고·범죄 발생 우려가 있고, 주거 환경을 해치는 빈집을 체계적으로 정비하고 관리하겠다”며“ 빈집을 정비해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공유하기:

spot_img

인기 기사

더많은 기사가 있습니다

타임빌라스(롯데백화점) 수원점과 수원시아파트입주자대표협회 업무 협약 체결

타임빌라스 수원점(롯데백화점 수원점)은 수원시아파트입주자대표협회와 손을 맞잡고 지역 주민들의 쇼핑...

수원박물관 여름방학 교육프로그램 함께 즐기세요!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 운영, 7월16일부터 신청받아 수원박물관이 2024년 여름방학 교육프로그램 ‘우리 가족의 ‘빛’나는...

화서2동 꽃뫼버들마을 신동아아파트 승강기교체공사 기념「 주민한마당」 개최

수원시 팔달구 화서2동 꽃뫼버들마을 신동아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회장 장승천)는 22일 토요일에...

장 서는 날·야장 등 다채롭고 즐거운 수원시 전통시장

9월까지 마지막주 금요일 장안문거북시장서‘야장 별주부전’개최 등 수원시는 북수원시장과 장안문거북시장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