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지역 전세피해지원센터 임시 개소…상담 업무 시작

Date:

국토교통부와 인천시는 오는 31일부터 인천 지역 전세피해지원센터(임시개소)에서 인천시 전세사기 피해자 지원을 위한 상담업무를 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국토부와 인천시, 주택도시보증공사(HUG), 법률구조공단,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전세사기 피해가 많은 인천시에 전세피해지원센터 설치를 추진 중이다.

지원센터는 정식 개소를 한 달 여 앞두고 긴급한 피해를 우선으로 지원하기 위해 임시 개소를 통해 상담업무부터 진행한다.

인천 지역 전세피해지원센터에서는 전세피해 확인서 심사 및 발급, 금융 및 긴급주거지원 안내, 법률상담, 법률구조 안내 및 신청 등을 받을 수 있다.

김효정 국토부 전세피해지원단장은 “정부는 전세사기 피해 임차인들의 조속한 일상회복을 위해 피해자 지원과 재발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임대차 계약 전 단계의 제도적 취약점을 개선해 전세사기를 예방하고 피해를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추가대책을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전세피해가 극심한 지역에 대해서는 수요가 있는 경우 지역 전세피해지원센터 설치를 지자체와 적극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천지역 전세피해지원센터의 상담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며 전화(☎1533-8119)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공유하기:

spot_img

인기 기사

더많은 기사가 있습니다

수원시, ‘우리집 탄소모니터링’ 앱 가입 이벤트

앱 가입 인증하면 롯데백화점 수원점이 후원한 음료 무료 쿠폰...

“18만이 사는 도시 중심에 지정폐기물매립장 건립”

화성시 비봉면 양노리 산159번지 일원에 위치한 건축자재 생산업체인 삼표산업은...

수원시, 자원회수시설 이전 추진 기간 현 시설 안정적 가동 개선사업 추진

한국환경공단과 개선사업 위수탁 협약, 사업자 선정되는대로 설계·공사 착수 자원회수시설 이전을...

영통 신명동보아파트, ‘텃밭상자 운영 및 하룻밤 캠핑’ 진행

아파트 숲에서 온 가족이 함께 추억도 쌓고 이웃 주민과...